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문화·연예 오피니언 IR포토 보도자료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모아보기
인기검색어 : 특별자치도, 지방선거
> 연예 > 방송
'스트레이 키즈' 서창빈-한지성 YG양현석도 호평하게 만든 랩실력!
문태주 기자  |  mtj6080@intronews.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22  09:54:21
   
▲ (사진 제공: Mnet '스트레이 키즈' 6화 영상 화면 캡처)

[인트로뉴스- 문태주기자]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와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의 자존심을 건 대결이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지난 21일 방영된 Mnet ‘스트레이 키즈’ 6화에서는 세 번째 미션인 ‘JYP vs YG 배틀’의 1라운드가 공개돼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두 회사의 미래이자 주역으로 평가 받는 연습생들은 팽팽한 대결로 흥미진진한 전개를 펼쳤다.

 

JYP ‘스트레이 키즈’ 멤버들은 배틀 준비 과정부터 본무대까지 호기와 패기로 똘똘 뭉쳐 임했고 프리 배틀, 보컬, 댄스 총 세 라운드로 나뉜 이번 배틀을 직접 준비했다. 이 중 방찬은 잠과 싸워가며 새벽까지 편곡, 음악 편집, 디렉팅을 소화해 열일하는 리더의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본격적인 대결에 앞서 ‘스트레이 키즈’ 멤버 김우진은 “무대를 씹어 먹고 오겠다”며 대범한 각오를 드러냈다. 특히 파워풀한 랩을 담당한 멤버 서창빈은 “JYP에도 이런 래퍼가 있다는 걸 보여주겠다”며 이어 “우린 배틀하러 온 게 아니라 너희를 가르치러 온 거다”라고 말하며 배짱 있는 자세로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스트레이 키즈' 멤버들은 YG와의 대결을 위해 박진영과 함께 합정동 YG 사옥을 찾았다. 홈그라운드가 아닌 방문객의 입장이었지만 1라운드인 프리 배틀에서 래퍼 서창빈과 한지성이 출격, 강렬한 임팩트를 남기며 기선을 제압했다. 방찬, 서창빈, 한지성은 프로그램 ‘스트레이 키즈’ 출연 전부터 ‘3RACHA’라는 이름으로 믹스테이프를 발표해 온라인에서 화제를 모은 바 있는데, 서창빈과 한지성은 ‘3RACHA’의 자작곡 ‘마트료시카(Matryoshka)’를 통해 박력 넘치는 래핑으로 1라운드를 장악했다.

 

YG 수장 양현석은 두 래퍼를 향해 “제일 랩을 한다고 하는 친구들인 것 같다. 리듬감도 뛰어나고 잘한다”라는 호평을 내놨고, 박진영은 “어디 가서 밀리지 않겠다는 생각이 들 정도”라고 언급하며 자신감과 실력으로 무대를 꾸민 서창빈과 한지성을 칭찬했다.

 

특히 ‘스트레이 키즈’는 가장 자신 있는 부분을 선보이는 프리 배틀에서 래퍼들을 내세워 흥미를 끌었다. 춤, 노래뿐만 아니라 랩까지 섭렵한 에이스 연습생들은 화수분 같은 매력을 뿜어내며 JYP 아이돌 계보에 대한 기대를 더욱 부풀게 했다.

 

방송 후 시청자들 역시 연예 게시판 등에 "JYP 랩 최고", "기대 이상", "창빈 지성 멋있다"는 등의 댓글로 서창빈과 한지성의 랩에 호평을 보냈다.

 

'스트레이 키즈’는 2015년 트와이스를 탄생시킨 '식스틴(SIXTEEN)'에 이어 2년여 만에 JYP와 Mnet이 다시 만나 선보이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JYP 차세대 주자’라는 타이틀을 놓고 벌이는 회사와 연습생 간의 대결을 담았다.

 

한편 오는 28일 화요일 밤 11시에 방영되는 ‘스트레이 키즈’ 7화에서는 JYP와 YG의 대결 2, 3라운드가 전파를 타고 최종 승자가 공개된다. ‘스트레이 키즈’는 블랙핑크의 ‘마지막처럼’을 직접 편곡해 선보이고, YG 연습생들은 원더걸스의 ‘why so lonely’를 재해석해 2라운드를 꾸민다. 이어 3라운드에서는 비장의 군무로 많은 시청자들의 시선을 붙잡을 예정이다. 또한 7화 예고에서 “버스킹 무대를 완성하라”는 네 번째 미션이 공개돼 멤버 전원을 긴장하게 만들었다.

싸이월드 공감
문태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기자님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빵빵한 하체가 솔직히 남자들을 미

형산강이면 경주에서 가깝겠네요!

우앙, 포항에서?? ㅋㅋㅋㅋㅋ 나

조이 입니다

아무리 사실을 알려줘도 민주화 운

노무현 정권은 삼성연합정권이라며,

안녕하세요 저는 트와이스 좋아합니

안녕하세요 저는 트와이스 좋아합니

저는 여기서 구매하고 피봤는데,,
포토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금상로 134 , 103/602 | 대표전화 : 070-7767-0101 | 제호 : 인트로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 51436 | 등록연월일 : 2008년11월17일 | 편집·발행인 : 오현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현석
Copyright © 2008 인트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ntronews.net
인트로뉴스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