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별이 된 뮤지션들의 네버엔딩 힛-트쏭 10 - 음악으로 영원히 기억할게…'하늘의 ★'이 된 뮤지션 소환 완료!
상태바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별이 된 뮤지션들의 네버엔딩 힛-트쏭 10 - 음악으로 영원히 기억할게…'하늘의 ★'이 된 뮤지션 소환 완료!
  • 승인 2020.09.04 11: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예고]
[사진=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예고]

 

[인트로뉴스- 문태주 기자] 밤하늘의 별이 된 추억의 '힛트쏭'들이 '이십세기 힛-트쏭'을 찾아온다.

 

오늘(4일) 밤 8시 방송하는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24회에서는 '별이 된 뮤지션들의 네버엔딩 힛-트쏭 10'을 주제로, 긴 세월이 지나도 음악으로 영원히 기억될 별이 된 뮤지션들을 추억하는 시간이 마련된다.

 

지난 세월 우리들에게 웃음과 눈물을 한 아름 안겼던 수많은 아티스트들. 그중에서도 아름다운 음악을 우리 곁에 남기고 안타깝게 하늘로 떠나간 이들이 있다. '이십세기 힛-트쏭'은 이번 방송을 통해 진짜 별이 된 아티스트들을 소환, 추억을 다시 한번 되새기게 할 예정이다.

 

'이십세기 힛-트쏭' 예고편에서는 '마왕' 故 신해철을 비롯해 듀스의 김성재, 박용하, 서지원 등 추억의 얼굴들이 등장해 벌써부터 시청자들에게 남다른 기대감을 선사했다.

 

또한 '이십세기 힛-트쏭'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순간들도 선물처럼 다가올 예정. 바로 그때 그 시절 뮤지션들의 풋풋한 시절 소환되는 것. 아티스트들의 활동 당시 희귀 영상과 음성 파일까지 마련된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더한다.

 

전설들의 무대에 MC 김희철과 김민아 역시 감격을 숨기지 못했다. 특히 아티스트들의 명곡들을 다시 한번 들으며 뜨거운 눈물을 흘려 주위를 숙연하게 만들었다고. '이십세기 힛-트쏭' 스튜디오가 감동으로 물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와 함께 '이십세기 힛-트쏭'의 빼놓을 수 없는 코너인 '쏭맨'(임준혁)도 시청자들을 만날 준비를 마쳤다. 앞서 레전드들의 무대를 커버하며 '천의 목소리'라는 수식어를 얻은 '쏭맨'. 그는 이날 방송에서 모창이 아닌, 자신의 따뜻한 목소리를 선보일 계획이다.

 

한편 하늘의 별이 된 그 시절의 아티스트들과 함께 시청자들을 아름다운 여행으로 이끌 '이십세기 힛-트쏭' 24회는 4일 밤 8시 KBS Joy에서 만나볼 수 있다.

문태주 기자 mtj6080@intro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