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사랑불’ 웰메이드 드라마로 완성한 명품 조연배우들+씬 스틸러 카메오들의 미(美)친 활약까지 돌아보기!
상태바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사랑불’ 웰메이드 드라마로 완성한 명품 조연배우들+씬 스틸러 카메오들의 미(美)친 활약까지 돌아보기!
  • 승인 2020.02.12 11: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tvN

 

[인트로뉴스- 문태주 기자] ‘사랑의 불시착’(이하 ‘사랑불’) 속 명품 조연들과 카메오의 빛나는 활약이 극을 더욱 풍성하게 채우고 있다.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제작 문화창고, 스튜디오드래곤)이 안방극장의 뜨거운 사랑과 화제성 속에 이번 주 최종회 방송을 앞두고 있다. ‘사랑불’은 현빈, 손예진, 서지혜, 김정현 네 주연배우가 만들어낸 가슴 설레는 러브스토리뿐만 아니라 독보적인 개성을 지닌 캐릭터들이 존재감을 빛내며 전개에 풍성함을 더해 왔다.

 

- 등장할 때마다 안방극장 배꼽 강탈! 남다른 존재감의 ‘북벤져스’ VS ‘5중대 대원’ 

북한에 불시착한 윤세리와 다채로운 에피소드를 만들어낸 사택마을 주부 4인방과 5중대 대원들의 활약 역시 빼놓을 수 없다. 마영애(김정난 분), 나월숙(김선영 분), 현명순(장소연 분), 양옥금(차청화 분)은 처음에는 윤세리를 경계했으나 곧 그녀와 급속도로 친해져 친자매와 같은 우애를 나누며 훈훈한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리정혁이 지휘하는 5중대 소속 표치수(양경원 분), 박광범(이신영 분), 김주먹(유수빈 분), 금은동(탕준상 분)은 북한에서도 ‘둘리 커플’과 잊지 못할 추억을 쌓은 것은 물론, 대한민국 서울에서 두 사람과 함께 지내며 유쾌하고 가슴 따뜻한 케미스트리로 시청자들을 즐겁게 만들고 있다.  

 

- 피는 물보다 진하다! 갈등과 음모 속에서도 묻어나오는 뜨거운 가족애!

극 중에서 복잡 미묘한 애증 관계로 연결된 윤세리(손예진 분)의 가족은 갈등 구도를 더욱 선명하게 만들며 흥미를 불러일으켰다. 악의 축에 서서 끊임없이 ‘둘리 커플’을 위협해온 윤세형(박형수 분)과 고상아(윤지민 분) 부부는 물론, 어딘가 어설픈 악행(?)으로 미워할 수 없는 매력을 발산하는 윤세준(최대훈 분)과 도혜지(황우슬혜 분) 부부의 이색 케미까지 재미를 유발하고 있다. 퀸즈 그룹의 회장 윤증평(남경읍 분) 역시 회사의 오너 자리를 둘러싸고 자식들을 시험하며 극에 팽팽한 긴장감을 불어넣고 있다. 특히 윤 회장의 부인이자 윤세리의 의붓어머니인 한정연(방은진 분)은 지난 14회에서 그녀를 향한 자신의 깊은 애정을 고백하며 진실된 눈물로 안방극장의 눈물샘을 자극하기도 했다.

또한 윤세리 집안과는 상반된 분위기를 발산하는 리정혁(현빈 분)의 아버지 리충렬(전국환 분)과 어머니 김윤희(정애리 분), 의문의 죽음으로 ‘사랑불’ 전체를 관통하는 긴 서사의 중심이 된 리무혁(하석진 분) 역시 묵직한 존재감으로 극에 무게를 더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서단(서지혜 분)의 어머니인 고명은(장혜진 분)과 그녀의 남동생 고명석(박명훈 분)도 현실 남매로 호흡을 맞추며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우수작품상 등 4관왕의 영예를 안은 영화 ‘기생충’에서 함께했던 두 사람은 확 달라진 연기 변신으로 감초 역할을 하며 매주 시청자들을 기다리게 만든다.

 

- 강렬한 임팩트 자랑하는 ‘씬 스틸러’들의 깜짝 출연! 빛나는 카메오 열전

예상치 못한 순간에 등장해 안방극장을 놀라게 만들었던 카메오들의 활약 또한 ‘사랑불’의 손꼽히는 재미 요소다. 윤세리의 전 애인이자 톱스타 차상우 역으로 1회부터 강한 첫인상을 남겼던 정경호는 물론, ‘대홍단 감자’를 열창하는 택시 기사로 깜짝 등장한 박성웅은 안방극장에 웃음 폭탄을 터뜨렸다. 뿐만 아니라 서단이 결혼 준비를 위해 찾은 웨딩숍 사장으로 등장한 나영희, 북한 점쟁이 역할로 깜짝 출연한 김숙 또한 강렬한 임팩트를 남기며 눈길을 끌었다.

또한 지난 10회에 원류환 역으로 깜짝 등장해 세월이 비껴간 듯한 비주얼을 자랑한 김수현과, 지난 13회에 출연해 김주먹에게 ‘성덕’이 되는 영광의 순간을 안긴 최지우는 방송 다음날까지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이름을 올리며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하기도 했다.

이렇듯 ‘사랑불’의 조연 배우들과 카메오들은 극의 완성도와 재미를 높이며 안방극장에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해 왔다. 특급 주연 배우들의 남다른 케미스트리와 믿고 보는 명품 조연 배우들의 케미스트리는 환상의 시너지를 발휘하며 ‘사랑불’이 올 겨울을 사로잡은 국민 로코 드라마로 자리매김하는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마지막까지 몰입도를 높이는 ‘사랑불’ 속 명품 배우들의 활약은 다음주 토, 일요일 밤 9시 15회와 최종회를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리는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만나볼 수 있다.

문태주 기자 mtj6080@intro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