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훈의 뒤를 쫓는 김강우, 수상한 만남 포착! (99억의 여자)
상태바
이지훈의 뒤를 쫓는 김강우, 수상한 만남 포착! (99억의 여자)
  • 승인 2019.12.11 21: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KBS
사진제공 : KBS

[인트로뉴스- 문태주 기자] 화제의 드라마  ‘99억의 여자’가 동생 죽음의 비밀을 본격적으로 파헤치기 시작한 김강우와 이지훈의 수상한 만남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은 창고 같은 미지의 장소를 찾은 김강우와 이지훈의 모습으로 시선을 끈다. 다급하고 초조해 보이는 극중 이재훈(이지훈 분)에 비해 그런 재훈을 몰래 지켜보는 듯한 강태우(김강우 분)은 선글라스로 표정을 감추고 있지만 팔장을 낀 채 여유로운 모습이다. 특히, 재훈의 얼굴에 난 의문의 상처가 눈길을 끌며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앞서 예고편에서는 재훈의 사무실을 찾은 경찰로 위장한 태우의 모습을 공개했다. ‘미친소’ 라고 불리던 전직경찰 강태우가 본격적으로 동생의 죽음에 대한 진실을 캐기 시작하면서 그날의 비밀을 공유한 재훈과 서연에게도 위기가 닥친 상황. 폭발하는 카리스마를 뿜어내며 날카로운 직감으로 그날의 진실에 다가가는 강태우와 의문의 상처를 새기고 쫓기는 이재훈의 모습이 극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KBS 2TV 수목 드라마 ‘99억의 여자’ (극본 한지훈/연출 김영조)는 99억을 손에 쥔 여자가 세상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조여정-김강우-정웅인-오나라-이지훈 등 믿고보는 최고의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으로 매회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KBS 2TV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는 오늘밤 수요일 밤 10시 5회,6회가 방송된다. 

문태주 기자 mtj6080@intro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