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태국 축구 중계 결과 0:0 동점 종료 시종일관 태국이 장악한 게임
상태바
베트남 태국 축구 중계 결과 0:0 동점 종료 시종일관 태국이 장악한 게임
  • 승인 2019.11.19 23: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종일관 태국이 장악한 경기였다.

11월 19일 우리의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과 태국의 카타르월드컵 2차예선 게임은 0:0 동점으로 끝이났다.

이경기에서 돋보였던부분은 번번히 베트남의 공격을 가로막는 태국의 든든한 수비진과 여러번 베트남의 골문을 막은 베트남의 골키퍼 이 두가지였다.

태국은  전체게임에서 슈팅 10건 유효슈팅 8건에 달할정도로 공격 일변도의 모습을 보여줬으나, 베트남은 슈팅이 겨우 2건에 불과했다. 하지만, 골키퍼의 선방기록만 8건에 달할정도로 여지없이 뚫리는 수비진을 구한건 베트남의 골키퍼였다는건 수치로도 보여진다.

태국에겐 다소 아쉬운부분은 전반 28분 페널티 실축이 아닐까 싶다. 사실 이 부분 외에도 여러번 공이 골키퍼에 막힌 공격들이 많았고, 넘어진 수비수가 기어가면서까지 골을 막으려는 근성있는 모습도 보여주었던건 과거 한국의 근성축구를 보는듯 했다.

이제 2020년 3월 31일 말레이시아와의 경기전까지 베트남의 축구는 당분간 휴식기를 갖을 예정이다.

인트로뉴스 기자 webmaster@intro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