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라이프 > 방송/연예
오상진, 지난 11일 SNS에..
오현석 기자  |  press@intronews.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4  11:24:06
▲ 사진출처=오상진 SNS 캡처

[인트로뉴스=오현석 기자] 오상진이 본인의 SNS에 일상을 공개해 화제를 끌었다.

지난 11일 오상진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슴아프게 읽었습니다.한 산업의 쇠락은 단순히 돈의 문제만은 아니겠죠.그 곳에 몸 담았던 모든 이들의 인생의 문제기도 한 까닭입니다.부모님과는 아무 연고도 없던 울산.거기에 둥지를 틀고 저희 가족이 삶을 살았던 것은 그저 그 곳에 ‘현대중공업’이 있기 때문이었습니다.한때는 한 도시, 아니 국가 경제를 먹여살렸던 조선소.부모님께 이 책을 읽은 감상을 말씀드렸더니 이런 대답을 주셨습니다.. ‘안타깝구나 그래도 그 곳은 너희를 키워낸 곳인데....’.모든 게 잘 되길 바란다는 것은 막연한 희망일까요, 차츰 나이들어가는지 세상 모든 일이 두렵고 더 무서워지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려 근황을 알렸다.

또한 오상진은 지난 2일에도 인스타그램에 “다들 어떻게 지내시는지 궁금해요행복한가요Whatsupguys”라며 올린 근황이 화제가 된 바 있다.

싸이월드 공감
오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광명로 132 4층 | 대표전화 : 070-7767-0101 | 제호 : 인트로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 51436 | 등록연월일 : 2008년11월17일 | 편집·발행인 : 오현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현석
Copyright © 2008 인트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ntronews.net
인트로뉴스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