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연예 · 스포츠 > 방송
‘호텔 델루나’ 첫 영업일부터 오지호 특별출연!홍자매 작가와 의리로 지원사격
황동인 기자  |  intronews86@intronews.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1  12:18:46
   

[인트로뉴스- 황동인기자] 오는 13일(토)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극본 홍정은 홍미란, 연출 오충환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지티스트)를 위해 오지호가 든든한 지원사격에 나섰다. 드라마 ‘환상의 커플’을 집필한 홍자매 작가와의 의리로 흔쾌히 출연을 결정한 그는 첫 회부터 존재감을 발산하며 씬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한다고.

 

작품마다 대중의 시선을 사로잡는 연기력은 물론, 의리까지 베테랑인 오지호는 극중 구찬성(여진구)의 아빠 구현모로 등장한다. 철부지 아빠지만 아들 찬성에게는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는 그에게 사기꾼이 사기를 맞는 것보다 더한 놀라운 사건이 벌어지게 된다고. 오늘(11일) 공개된 스틸컷을 보면, 무언가에 홀린 듯 황홀한 표정을 숨기지 못했던 구현모가 이내 충격과 놀라움, 두려움 등이 섞인 복합적인 감정을 드러내고 있다.

 

무엇보다 그 어느 때보다 서늘한 장만월(이지은)이 함께 포착된 바. 구현모가 있는 장소는 델루나 호텔인 걸까, 그렇다면 그는 귀신일까, 사람일까. 한 장의 이미지만으로 무한 호기심을 유발한다. 그도 그럴 것이 델루나 호텔은 떠돌이 귀신에게만 그 화려한 실체를 드러내고, 또 손님으로 받기 때문. 장만월과 구현모가 어떻게 마주하게 됐는지, 구찬성과는 어떻게 엮이게 되는 건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이에 제작진은 “극중 오지호는 이지은과 여진구의 연결 고리가 돼줄 인물”이라는 힌트를 귀띔하며, “특별출연 제안에 흔쾌히 화답해준 오지호에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밝혔다. 이어 “오지호가 섬세하고 유쾌한 연기로 등장만으로 극에 큰 힘을 실어줬다. 첫 방송부터 시청자들에게 유쾌한 웃음과 미스터리를 동시에 선사할 예정이니, 함께 해달라”는 당부도 함께 전했다.

 

‘호텔 델루나’는 엘리트 호텔리어가 운명적인 사건으로 호텔 델루나의 지배인을 맡게 되면서 달처럼 고고하고 아름답지만 괴팍한 사장과 함께 델루나를 운영하며 생기는 특별한 이야기를 그린 판타지 호로맨스. 지난 2013년 홍작가들이 집필한 ‘주군의 태양’의 초기 기획안이었다. 이 이야기가 2019년 세상에 나오게 됐고, ‘닥터스’, ‘당신이 잠든 사이에’의 오충환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오는 7월 13일 토요일 밤 9시 tvN에서 첫 방송된다.

싸이월드 공감
황동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광명로 132 4층 | 대표전화 : 070-7767-0101 | 제호 : 인트로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 51436 | 등록연월일 : 2008년11월17일 | 편집·발행인 : 오현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현석
Copyright © 2008 인트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ntronews.net
인트로뉴스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