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라이프 > 방송/연예
‘슈퍼맨이 돌아왔다 ’ 지난 9일..
오현석 기자  |  press@intronews.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3  16:59:10
▲ 사진=KBS2 방송캡처

[인트로뉴스=오현석 기자] 지난 9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에서는 새 식구 희율이네의 일상이 공개됐다.

희율이 등장했다. 희율은 엄마, 아빠를 닮아 또렷한 이목구비와 깜찍한 외모의 소유자였다. 희율은 눈웃음과 애교로 시청자를 단숨에 사로잡았다.

문희준과 소율은 카메라 앞에서 정식으로 인사했다. 문희준은 "희율이 아빠"라며 "희율이는 저희의 끼를 닮았는지 흥이 많다. 저와 아내 모두 밝은 성격인데 딸도 참 밝다"고 전했다.

두 사람은 첫 만남에 대해 털어놓기도 했다. 문희준은 "크래용팝이 처음엔 불량학생 콘셉트였는데, 무대를 봤던 게 기억이 강렬했다"면서 "이후 다른 프로그램에서 만났는데 갑작스러운 부탁을 했는데 망설임 없이 들어주는 걸 보고 순수한 친구라고 생각했다"고 첫만남을 전했다.

이어 문희준은 "1, 2년 뒤에 만나자고 연락을 했더니 소율이가 '날짜까지 잡죠'라고 했나? 굉장이 적극적이었다"고 털어놨다.

또한 소율은 결혼 전 임신 소식을 알았을 때 어땠냐는 질문에 눈물을 보였다. 그는 "그때를 생각하니까 눈물 난다"면서 "오빠가 바로 결혼하자고 해줘서 고마웠다"고 전했다. 문희준은 "누가 알면 임신해서 결혼한 줄 알겠다"면서 농담했고, 이어 "소율이가 아이를 임신했는데 아빠로서 너무 서툴러서 해줄 수 있는 게 많이 없었다"라며 울먹였다.

본격적으로 문희준의 육아가 시작됐다. 문희준은 희율과 함께 문화센터에 갔다. 그곳에서 H.O.T. 팬들을 만나기도 했다. 문희준은 센터에서 만난 어머니들이 모두 강타 팬이었다고 하자 서운해했다. 희율에게 "희율이는 누구 팬이야?"라고 물었더니, 희율은 "아빠 팬"이라고 말해 미소를 짓게 했다.

하지만 곧이어 희율은 좋아하는 오빠를 따라다녔고, 문희준은 "아빠 팬이지만 오빠가 더 좋구나"라며 귀엽게 질투했다. 이어 요가 수업을 받았는데, 동작을 따라 하기 버거워하며 금세 지친 모습을 보였다. 힘든 육아를 해본 문희준은 소율의 빈자리를 느꼈다.

윌리엄은 '귀요미 좀비'로 변신했다. 좀비 만화에 빠진 윌리엄과 벤틀리는 샘 해밍턴과 좀비 놀이를 했다. 게다가 샘 해밍턴은 윌리엄의 얼굴에 좀비 분장을 해줬다. 하얗게 칠한 얼굴에 핏자국을 그려 넣어 그럴싸하게 분장을 마쳤다. 좀비 분장을 한 윌리엄은 놀이터엔 나갔다. 동네 아이들이 관심을 보이며 다가왔고, 윌리엄은 샘 해밍턴에게 친구들도 좀비 분장을 해달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싸이월드 공감
오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광명로 132 4층 | 대표전화 : 070-7767-0101 | 제호 : 인트로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 51436 | 등록연월일 : 2008년11월17일 | 편집·발행인 : 오현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현석
Copyright © 2008 인트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ntronews.net
인트로뉴스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