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라이프 > 방송/연예
김주원 50kg감량, 기절한 척 해
인트로뉴스  |  press@intronews.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06  16:10:09

-김주원 50kg감량 보고도 믿기 힘들어

-김주원 50kg감량, 5년에 걸쳐 성공

   
▲ 사진 : 방송캡쳐

[인트로뉴스=송다영 기자] 김주원 50kg감량, 기절한 척 해

김주원 50kg감량이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는 SNS상에서 몸짱 스타로 인터넷에서 유명세를 탄 김주원이 50kg 감량 비결을 공개를 한 것으로부터 비롯됐다.

김주원은 지난 5일 방송된 MBN 예능 ‘엄지의 제왕’에 출연해 50kg 감량을 이뤄낸 운동법을 소개했다.

김주원은 “저는 과거에 몸무게가 104kg가 나갔다. 지금은 50kg 감량에 성공했다”면서 “5년에 걸쳐서 살을 뺐고, 지금은 허리 26 사이즈를 입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어 김주원은 “(과거 내 몸과 건강은) 정말 장난 아니었다”며 “원래 여기저기 아프긴 했는데 쨍한 여름날 걸어가는데 너무 어지럽고 힘들어서 길에 쓰러진 적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김주원은 “구급대원들이 왔는데 성인남자 네 분이 저를 못 들어서 낑낑대시더라. 기절한 척을 했다”고 과거를 회상했다.

제작진이 공개한 김주원 50kg 감량 비교 사진을 보면 5년 사이 콜라병 몸매로 변한 모습이다.

김주원은 50kg 감량한 이유에 대해 “의사 선생님이 혈당 수치·혈압·중성지방·콜레스테롤 수치가 모두 높다고 죽기 싫으면 살을 빼라고 했다”면서 “길에서 뭐만 먹어도 쳐다보고 만나는 사람마다 살을 빼라고 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김주원은 “심지어 뚱뚱하다는 이유로 ‘눈 버렸다’고 욕을 하는 사람도 있었다”며 “너무 충격적이라 어린 마음에 죽고 싶다는 생각도 했다”고 털어 놓았다.

김주원은 50kg감량 비법으로 근육 운동을 꼽았다. 그는 “단식원도 가서 굶고, 주사도 맞아보고, 약도 먹어봤는데 끊는 순간 요요현상이 왔다”며 “그 이유가 근육량이 없어서였다”고 강조했다.

이어 김주원은 “우리 몸에서 근육량이 가장 많은 허벅지를 키우기로 했다”며 “근육을 키우니까 기초대사량이 높아지고 지방을 잘 태우는 체질로 변했다”고 밝혔다.  

싸이월드 공감
인트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광명로 132 4층 | 대표전화 : 070-7767-0101 | 제호 : 인트로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 51436 | 등록연월일 : 2008년11월17일 | 편집·발행인 : 오현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현석
Copyright © 2008 인트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ntronews.net
인트로뉴스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