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연예 · 스포츠 > 방송
‘공복자들’ 영어 배우는 여자 권다현, 새해 맞이 버킷리스트 작성 스피킹 자신감 쑥쑥 아주 특별한 ‘공복 영어 수업’ 현장 공개 낯익은 원어민 선생님 포착 누구 궁금증 UP권다현, 오늘의 영어 선생님 등장에 동공 확장 손짓X감탄사 가득 영어는 자신감이다
문태주 기자  |  mtj6080@intronews.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2.08  16:37:56
   
▲ <사진제공> MBC ‘공복자들’
[인트로뉴스 - 문태주 기자] '공복자들' 권다현이 아주 특별한 원어민 선생님과 함께 영어 스피킹 자신감이 쑥쑥 오르는 수업 현장을 공개한다. 그녀는 새해 맞이 버킷리스트로 오랫동안 꾸준히 받고 있던 영어 수업에 대해 마음을 다잡고 열정 넘치는 모습으로 관심을 모은다.

8일 저녁 8시 50분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공복자들’에서는 공복 중인 미쓰라, 권다현이 열정적으로 영어 회화 수업에 임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공복자들’은 쏟아지는 먹거리와 맛집 속에서 한끼의 진정한 의미를 되짚어보는 예능 프로그램. ‘건강관리’, ‘다이어트’ 등 다양한 이유로 24시간 공복 후 한끼를 먹는 것에 동의한 공복자들이 각각의 일상생활을 보내며 수 많은 유혹을 이겨내고 ‘공복의 신세계’를 영접하는 모습이 담겨 호평을 받고 있다.

미쓰라와 권다현이 열정적으로 영어 회화 공부를 함께하고 있어 관심을 모은다. 이들은 외국인에게 직접 주문하며 실생활 회화를 익힐 수 있는 식당에서 어딘가 낯익은 원어민 선생님을 만났다고 해 선생님이 누구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권다현은 어딘가 낯익은 원어민의 등장에 놀라워하며 손짓과 감탄사로 이뤄진 영어 실력을 방출했다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그녀는 "스피킹 잉글리시 굿~"이라며 자신의 영어 실력에 자신감을 보여 앞으로의 실력 향상을 기대케 한다.

원어민 선생님으로부터 음식을 못 먹는 이유에 대해 질문을 받은 미쓰라는 '공복'에 대해 설명 하며 뜻밖의 영어 회화 실력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또한 권다현이 영어로 음식 주문을 했는데 그 모습을 본 미쓰라가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고 전해져 시선을 사로잡는다.

결국 공복의 배고픔으로 의식의 흐름으로 영어를 내뱉는 미쓰라, 권다현의 ‘공복 영어 수업’은 8시 저녁 8시 50분 방송되는 '공복자들'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먹거리가 넘쳐나는 시대, 하루 세 끼 식사가 당연한 것인가에 대한 질문에서 출발해 1일 1식, 24시간 공복 등 ‘현대판 건강 이슈’에 대한 궁금증으로부터 시작된 ‘공복자들’은 공익성과 예능의 완벽한 밸런스를 맞춰내 호평을 받고 있다.
싸이월드 공감
문태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금상로 134 , 103/602 | 대표전화 : 070-7767-0101 | 제호 : 인트로뉴스
등록번호 : 경기 아 51436 | 등록연월일 : 2008년11월17일 | 편집·발행인 : 오현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현석
Copyright © 2008 인트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ntronews.net
인트로뉴스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